close_btn
gy
조회 수 1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공자학원(孔子學院)의 정체를 밝힌다.


"공자학원(孔子学院)은 중화인민공화국 교육부가 세계 각 나라에 있는 대학교들과 교류해, 중국의 문화나 중국어 등의 교육 및 전파를 위해 세워진 교육 기관이다. 중국 정부가 운영비를 매년 20~30% 정도 지원한다"고 돼 있다.


겉으론 그렇다. 속을 까보자. 왜 중국의 시진핑이라는 자가 “공자학원(孔子學院)은 중국의 것일 뿐 아니라 세계의 것이다.”라고 하며 우리나라는 물론 세계 각국에 해마다 수억 또는 수십억 씩 설립비나 운영비를 대주며 그런 짓거리를 하고 있나?

적을 알아야 그들이 무기 없이 공격해오는 전쟁에서 이길 수 있는 것이다. 

시진핑은 2004년 노무현 대통령 재임시 세계 최초로 서울에 공자학원을 설립한 데 이어, 123개국 475곳으로 늘렸다. 유럽이 158곳으로 가장 많고, 다음이 미국(152곳)이다.

각국 초·중학교에 설치된 ‘공자학당(교실)’ 730곳까지 합치면 1200곳이 넘는다. 여기서 교육받은 학생만 345만여 명이다.(2020년 7월 현재) 공자학원이 이렇게 급속하게 증가하자 중국정부에서는 2007년 4월 9일 ‘공자학원 총부’를 세워 전 세계의 공자학원을 관리하도록 했다.

그리고 이 기관에선 한어수평고시(HSK) 등 자격시험도 관리하고 있는 것이다.

우리 나라는 충남대, 충북대를 비롯하여 강원대, 한국외국어대, 경희대, 우석대, 한양대, 연세대, 순천향대, 제주 한라대, 인천대, 국립안동대, 동아대, 인천대, 동서대, 호남대 등 23여곳이나 되며, 화산중학교, 태성중고, 인천 신현고, 인천국제고, 대교 차이홍 중국어 등 중고교에서만도 100여 곳에서 공자학원을 운영하고 있는 것이다. (공자학원조사 시민모임제공) 

이와 같이 중국의 시진핑은 반중 정서를 누그러뜨리기 위한 소프트외교 전략으로 공자학원을 활용하면서 매년 거금을 투입하고 있으며, 공자학원 설립 때 100만 달러(약 10억 원)를 주고 매년 10만~15만 달러의 운영자금을 지원함으로 우리나라 대학들은 물론 세계 각국의 대학들도 중국어 강좌와 강사 양성으로 벌어들이는 수입이 적지 않아 유치에 적극적이다.

그러나 이것만은 알자. 사탕발림이라는 것을.

사탕을 먹으면 달다. 그러나 입맛이 상실되어 밥 먹기가 싫고 당뇨병 주범이 된다는 사실을.

이곳 공자학원에서는 대만 독립문제가 왜 일어났으며, 천안문(天安門) 민주화 시위는 왜 일어났고, 위구르민 학살, 파룬궁 박해, 민주인사와 가정교회, 기독교인 탄압 문제 등, 인류 보편적 문제에 대해서는 절대로 못 가르치게 돼 있다. 그들의 치부(恥部)이기 때문이다.

또한 중국의 돈을 받아먹는 세계 각국의 공자학원에서는 중국의 허락 없이 인사에 개입할 수 없으며, 이런 문제 때문에 지난해 미국 시카고 대, 펜실베이니아 대, 캐나다 맥매스터 대에서는 공자학원을 퇴출시켰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지난 1일(현지시간) 폭스뉴스에 출연해 "미국 대학 캠퍼스에 있는 중국 공자학원 문화센터가 연말까지 모두 문을 닫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 정부 출연기관(공자학원)이 미국 대학에서 '스파이 및 협력자'를 모집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앞서 지난달 폼페이오 장관은 미국 내 중국 공자학원을 관리하는 문화센터를 "중국의 악의적 영향력을 진전시키는 단체"라고 칭하며 중국 공산당의 외교기관으로 지정하는 규제를 가했다.

당시 데이비드 스틸웰 미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는 "미국 내에 있는 수십 개의 공자학원이 폐쇄되지는 않았지만, 미국 대학들이 공자학원을 철저히 감시해야 한다"고 했고,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한 발 더 나아가 공자학원이 아예 퇴출당해야 한다고 못 박았던 것이다.

왜 아니 그러랴. 1950년 6,25전쟁은 미국이 북한을 공격해 중국이 돕기 위해 중공군을 투입한 것이라고 가르치는데. (공자학원 조사 시민 모임 제공)

속을 더 파헤쳐 보자.

미국 내에서는 공자학원에 파견한 인력이 해당 국가에 사는 중국 유학생과 민주화 운동 관계자에 대한 정보를 수집한다는 것을 알아냈고, 다른 서방국가에서도 공자학원이 중국어와 문화를 알린다는 당초 취지를 넘어서서 공산당 선전과, 각종 선거 개입 등 중국 스파이 기구로 악용되고 있다는 비난이 거세졌다.

최근 세계 각지에서 공자학원 퇴출 움직임이 강하게 일어나자 중국 정부는 지난달 공자학원에서 손을 떼기로 했다고 발표 했다. 그렇다면 해마다 들어가는 운영비를 어떻게 충당할까 두고 볼 일이다.

공자학원 운영자들이여!

공자어록을 자주 인용하는 시진핑은 지난해 7월 미·중 전략경제대화에서 ‘기소불욕 물시어인(己所不欲 勿施於人)’이라고 했다. 자기가 원치 않는 것은 남에게도 시키지 말라는 뜻이다.

그런데도 돈 몇 푼 받아먹기 위해 장래 일군들에게 중국의 체제 선전과 이념교육에 물들게 해서야 되겠는가? 공자학원이 세계의 것이라고 아무리 떠들어도 모두가 싫다는 데야 어쩌겠는가 묻는 것이다.

중국 공자학원은 2004년 세계에서 처음으로 서울에 문을 열었다. 이후 세계적으로 공자학원이 급속하게 증가하자 2007년 4월 9일 ‘공자학원 총부’를 세워 전 세계의 공자학원을 관리하도록 했다. [중국 바이두 캡처]


김용복 주필.jpg


김용복 주필  kyb1105@hanmail.net

?

  1. 혹시 '독사파'를 아시나요?

    혹시 '독사파'를 아시나요? '독사파'는 뱀 종류도 아니고 조폭이름도 아닙니다. '독사파'는 독일육사를 다녀온 장교들을 軍내에서 일컫는 말입니다. 저 역시 육군사관학교에 입학했다가 300명의 동기생을 대표하여 독일육사를 나온 '독사파'에 ...
    Date2020.10.07 Views15
    Read More
  2. 이순신 장군과 박찬주 대장

    이순신 장군과 박찬주 대장 ▲ 김석회 가톨릭대 전 부총장 조선 초대 삼도 통제사 겸 전라 수군절도 사이셨던 이순신 장군이야말로 경영학의 대가였던 것이다. 이순신 장군은 행정학과 군사학의 대가이기도 한 것은 말할 나위도 없다. 경영학이나 행정학,...
    Date2020.10.05 Views11
    Read More
  3. 공자학원(孔子學院)의 정체를 밝힌다.

    공자학원(孔子學院)의 정체를 밝힌다. "공자학원(孔子学院)은 중화인민공화국 교육부가 세계 각 나라에 있는 대학교들과 교류해, 중국의 문화나 중국어 등의 교육 및 전파를 위해 세워진 교육 기관이다. 중국 정부가 운영비를 매년 20~30% 정도 지원한...
    Date2020.10.05 Views11
    Read More
  4. 명불허전(名不虛傳)에 걸맞은 소프라노

    ▲ 소프라노 이미자 하나님의 여종 이미자! 그에게 명불허전이라는 이름이 그렇게 어울릴 수가 없었다. 생뚱맞게 무슨 명불허전이라 하느냐고? 그래 생뚱맞다고 해도 좋다. 누구에게나 똑 같은 감동을 주었기 때문이다. 오늘 대전 대흥침레교회 (...
    Date2018.07.19 Views187
    Read More
  5. 팔도 초대석에 초대된 임세광 한국예총 당진지회장

    팔도 초대석에 초대된 임세광 한국예총 당진지회장 김용복/ 극작가, 칼럼니스트 5월 28일, 팔도 초대석에 한국예술문화단체 총연합회 임세광 당진지회장과 조은아(본명 조창희)당진 연예협회 지부장, 그리고 ‘너를 사랑해’를 불러 유명가수로 알려진 당진 가수...
    Date2018.06.01 Views306
    Read More
  6. 임채원 원장 2018년 성명학공로 대한민국 자랑스런 시민대상 수상

    임채원 원장 2018년 성명학공로 대한민국 자랑스런 시민대상 수상하다 2018년 5월 20일 서울 백범 김구 기념관 컨벤션 홀에서 2018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시민대상 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대한민국 신문기자협회, 언론인 연합협의회, 국민행...
    Date2018.05.22 Views260
    Read More
  7. 귀촌(歸村)인들의 성공한 삶

    귀촌인들 세 분이 팔도TV 초대석에 손님으로 초대 되었다. ‘대전아리랑’을 부른 유명 가수 허진주가 진행을 맡았고, 필자도 아내와 함께 출연하여 경험담을 털어놓았다. 강원도 홍천에서 ‘너브내 홍천잣’을 생산하는 김성화(010-5360-7330)씨도 잣...
    Date2018.03.31 Views286
    Read More
  8. 세상이 온통 영자로 보여

    세상이 온통 영자로 보여 김용복/수필가, 영자야 너를 사랑해 / 영자야 너를 사랑해. 영자만 보면 가슴이 떨려 어쩔 줄 모르겠어요. 내 인생에 사랑이란 없을 줄 알았는데 이것이 사랑인가. / 이것이 사랑인가. 사랑인가 봐. 사랑인가 봐. 세상이 온통 영자만 ...
    Date2018.03.14 Views281
    Read More
  9. 안희정과 뫼비우스의 띠

    爲民上者(위민상자) : 백성의 윗사람이 된 자는 不可不持重(불가불지중) : 몸가짐을 신중히 하지 않으면 안 된다. 斷酒絶色(단주절색) : 주색을 끊으며 屛去聲樂(병거성락) : 소리와 풍류를 물리치고 齊速端嚴(제속단엄) : 공손하고 단정하며 엄숙하여...
    Date2018.03.07 Views217
    Read More
  10. 가수 이진관과 허진주 그리고 쥬리킴, 팔도TV에 출연

    왼쪽부터 진행자 허진주, 쥬리킴, 김용복(필자), 이진관, 이순이 가수 이진관이 대전엘 또 왔다. ‘대전아리랑’을 불러 유명한 허진주 가수와 토크쇼를 하기 위해서다. 유명 가수 ‘쥬리킴’과 이순이 가수도 토크쇼에 초대 되었고 필자도 초대 ...
    Date2018.02.18 Views53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